신문사 소개

 
 
사랑하고 존경하는 충청지역 주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희망찬 기해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저의 충청뉴스랜드는 올해 황금 돼지해를 맞은 독자 제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저희 충청뉴스랜드(http://ccnewsland.co.kr)는 올해 제2의 창간을 알리는 해가 됐습니다. 저희 언론사는 2018년 3월 13일 '서산미래신문'이라는 제호로 창간하였으나 취재활동 지역확장 등을 위해 2019년 1월 1일 제호를 '충청뉴스랜드'로 변경하고 새롭게 출발하였습니다.   

저희 충청뉴스랜드 임직원들은 최근 북중미 관계 등 급변하는 동북아 국제정세와 유가 하락에 따른 세계경제의 흐름 등을 주목하면서 국민의 알권리 충족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언론문화 창달에 기여해 나가고자 합니다.  

특히 저희 충청뉴스랜드 임직원 일동은 정론직필(正論直筆)·파사현정(破邪顯正)의 사훈(社訓)을 실현하기 위해 더 빠르게 더 많이 소통하며 현상과 본질을 가감없이 담아내는 시대적 소명을 완수해 나가고자 노력하겠습니다. 

언론의 시대적 사명은 갈등과 반목 보다는 화합을 이뤄나가는 메신저 역할과 휴머니즘을 전파하는 역할에 있다고 할 것입니다.

이런 면에서 보면 언론의 신뢰회복이야 말로 백번을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고 할 것이며 신뢰받는 언론은 지역발전을 앞당기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는 점 명약관화 한 일입니다.

이에 저희 충청뉴스랜드 임직원 일동은 건전한 언론문화 창달과 건강한 취재활동 환경 조성에 앞장설 것이며 보수와 진보는 물론 사회의 명암을 투영하는데 매진해 나가겠습니다.

또한 충청뉴스랜드는 아집과 편견을 버리고 공정한 언론의로서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 나가는 현장에서  늘 독자제현과  함께 하겠다는 약속의 말씀을 드리며 감히 앞으로도 변함없는 성원과 지도 편달을 청하는 바이옵니다.  

                                                  

2019년   1월  새해아침
  
 

                                                                                            충청뉴스랜드  대표이사  윤   재   석   배상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