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새콤달콤 체리 출하‘한창’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뉴스

태안군,새콤달콤 체리 출하‘한창’

체리수확 (4).JPG
사진은 태안읍 상옥리의 한 농가에서 체리를 수확하는 모습.태안군제공

 

태안군,새콤달콤 체리 출하한창

 

태안군 상옥리의 한 농가에선 요즘 여름철 소비자들의 입과 눈을 사로잡는 과일의 왕체리 출하가 한창이다.

초여름 숨겨진 제철과일이자 예전에는 쉽게 구하기 힘들어 과일의 다이아몬드라 불렸던 체리는 딸기의 6, 사과의 20배에 달하는 철분을 함유하고 있으며, ‘안토시아닌같은 항산화 물질이 풍부해 노화방지와 심 혈관질환 예방에 효과가 있어 현대인들에게 각광 받고 있다.

특히, 태안산 체리는 수입산 체리와 달리 방부제나 화학첨가물 걱정 없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으며 식감이 부드럽고 맛과 품질이 매우 뛰어나 인기가 고공행진 중이다.

김영권 씨 농가는 올해 5월 말부터 6월 말까지 2톤 가량의 체리를 비가림 시설에서 출하할 예정이며 이곳 농가의 체리는 농산물우수관리제도(GAP) 인증을 받은 안전한 먹거리로 유명하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과일이 인기를 끌고 있는 새로운 소비 트렌드에 맞춰, 태안 체리의 품질 고급화를 위한 현장기술지원 및 교육 등을 통해 체리가 태안의 새로운 농가 소득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안/뉴스포탈= 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