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해양치유자원'피트' 대량매장 확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뉴스

태안군,해양치유자원'피트' 대량매장 확인

태안피트 발굴 조사.JPG
사진은 해양치유자원 조사연구용역사 직원이 지난 4웛 남면지역에서 피트 발굴조사를 벌이는 모습. 태안군제공.

 

 

태안군, 해양치유자원 피트대량매장 확인

 

해양치유 자원조사 연구용역, 지난 2~451개소 피트 자원 발굴조사

원북면 황촌리ㆍ남면 몽산리ㆍ남면 원청리 일원 20~24만 톤 피트 매장 추정

2018년 태안 소원면 해안 인근에서 발견한 피트의 약88배 매장량 확인

 

태안군내 3곳에서 해양치유자원의 핵심인 피트가 대량 매장된 것이 확인돼 학계와 의료계 등 각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군은 피트의 분포지역ㆍ매장량ㆍ성분 등에 대한 심층 조사를 위해 지난해 5태안군 해양치유자원(피트ㆍ갯벌) 자원조사 연구용역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2월과 4월 태안지역의 해성평탄지 19하부곡간지 8곡간지 24곳 등 총 51곳에서 피트 자원을 발굴조사 한 결과, 3곳에서 피트가 대량으로 매장된 것을 확인했다고 30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군이 피트가 대량 매장된 것을 확인한 곳은 원북면 황촌리(47000~55000)ㆍ남면 몽산리(103000~122000)ㆍ남면 원청리(58000~69000) 등이다.

이번에 확인된 피트 매장량은 2018년 태안 최초로 피트가 발견된 소원면 해안 인근의 매장량(271)보다 약 88배나 많은 양이다.

해양치유 자원조사 연구용역사는 지난 28일 군수 집무실에서 열린 중간보고회에서 이 같이 보고했다.

이에 따라 군은 앞으로 피트 및 머드 자원 데이터베이스(자원 위치 위ㆍ경도 및 성분함량 등) 구축 피트 자원의 안전성 분석 국가 및 지자체 관련 규정별 대응 가이드라인 검토 해양치유자원에 대한 활용전략 수립 피트ㆍ머드 표준화 및 사후관리 등을 검토할 계획이다.

가세로 군수는 다른 지역과 차별화되는 해양치유자원 피트매장량이 대량확인된 것은 현재 태안의 미래 동력 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는 태안군 해양치유센터 조성 사업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해양치유자원 활용에 대한 전략연구와 함께 태안 해양치유센터 조성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대량 매장이 확인된 피트이탄또는 모아라고도 불리는 진흙의 성질을 가진 탄으로, 환경오염이 존재하지 않았던 과거의 깨끗하고 다양한 식물들이 수 천년 세월을 거쳐 퇴적돼 바이오미네랄ㆍ미량원소ㆍ비타민ㆍ아미노산ㆍ지방산ㆍ식물호르몬 등이 사람의 피부를 통해 흡수되기 용이한 분자구조로 농축돼 있다.

 독일과 프랑스 등 유럽의 경우, 해양치유시설ㆍ스파 등에서 100년 전부터 피트를 이용한 치료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피부미용 뿐만 아니라 항노화ㆍ항염증 작용을 하는 천연 항생제 역할과 함께 관절염을 비롯, 퇴행성 질환 치유에 효과가 있어 해양치유의 보편적 형태로 자리잡고 있다.

군은 태안군 남면 달산포 일원에 총 사업비 340억 원(국비 170억 원)을 들여 지하 1, 지상 2층 규모(연면적 8740)태안 해양치유센터를 조성할 계획이며 해양치유센터 내에는 피트ㆍ소금ㆍ염지하수 등 해양치유자원을 활용한 다양한 테라피 시설이 들어서고 해양치유 전문 인력 양성, 해양치유자원 관리 등 해양치유산업의 중추적인 기능을 수행할 방침이다.

특히, 군은 태안에 해양치유시설이 조성될 경우 생산유발효과 649억 원, 부가가치 유발효과 263억 원 그리고 약 4000개의 일자리 창출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태안/뉴스포탈=skcy21@nrew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