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장학재단,지역 대.중고생 장학금 지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장학재단,지역 대.중고생 장학금 지급

성우종대표이사-horz11.jpg
사진은 성우종(도원이엔씨 대표), 성석종(럭스피아 대표) 후원회장 모습.서산장학재단제공

 

서산장학재단,지역 대.중고생 장학금 지급

회원 추천받은 16313870만원 전달  

 

()서산장학재단(이사장 김태권)은 지난 18일 재단 회원들이 추천한 대·고교생 163명의 장학생에 대해 총 13870만원의 2020학년도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서산장학재단은 매년 장학생들에게 장학증서를 직접 전달해 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장학금만 장학생 계좌로 이체하고 전달식 행사는 생략했다.

김태권 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제도 침체되고 어려움을 겪는 지역 인재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후원해 주신 성우종, 성석종 후원회장과 인재발굴에 앞장서 준 재단 회원가족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장학재단은 설립자 성완종 전 이사장이 1990년 창립해 장학사업, 교육·학술사업, 사회복지사업, 문화사업 등 4대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25000여 명에게 150억 원의 장학금을 지급해 왔다.

2015년 성완종 전 이사장이 타계 한 이후에는 동생인 성우종 도원이엔씨 대표와 성석종 럭스피아() 대표가 후원회장을 맡아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성우종 회장은가난 때문에 학업을 포기하지 않도록 기부문화가 이 사회에 정착돼야 한다는 형님의 유지를 받들어 후원을 이어 가겠다고 밝혔다.

성우종 회장은 동생 성석종 럭스피아 대표, 아들인 성연수 터치스톤 대표와 함께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해 충남의 '기부 명문가'로 알려지고 있다.

서산장학재단은 지역사정을 잘 아는 1000여 명의 회원들이 장학생을 발굴해 추천하고, 직접 봉사활동에 나서는 등 회원참여 형으로 운영되고 있다. 장학생 추천 기준은 성적우수, 예체능 특기, 영재, ·효행, 장애인, 보훈가족 등 다양한 분야에서 모범이 되는 학생 중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우선권을 주고 있다. 자세한 선발 기준은 서산장학재단 홈페이지에 등재되어 있다.

 

서산/뉴스포탈= 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