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확진 54세 여성 2번째 사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국내 코로나19 확진 54세 여성 2번째 사망

2020022103319_0.jpg
경북 청도 대남병원에 입원 중인 코로나19 확진 54세 여성이 21일 오후 부산대병원으로 이송되는 모습

 

국내 코로나19 확진 54세 여성 2번째 사망

청도 대남병원 정신병동 입원 중 상태 악화

21일 코로나19 확진,부산대병원으로 후송

 

국내 코로나19 감염증 2번째 사망자가 21일 오후 발생돼 방제당국이 비상이 걸렸다.

숨진 환자는 54세 여성으로 경북 청도 대남병원에 입원 중 이날 확진 판정을 받고 부산대병원으로 이송 중 상태가 악화돼 오후 520분쯤 부산대병원에 도착해 심폐소생술 등을 실시했지만 오후 6시께 끝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대 병원등에 따르면 만성 폐렴을 앓던 이 환자는 청도 대남병원 정신병동에서 전날 갑자기 상태가 악화해 일반병동으로 옮겨졌다.

코로나19 확진 판정 후엔 대구·경북지역 음압병실이 부족해 이날 오후 230분쯤 구급차로 부산대병원으로 이송됐다.

부산대병원 관계자는 "이송과정에서 사실상 숨진 것으로 보인다""지침이 내려오면 감염병관리법률에 따라 시신 이송 등 후속 조치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전날 국내 첫 코로나19 확진 사망자가 나온 대남병원에서는 이 환자를 포함해 지금까지 17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현재 검사가 진행 중인 환자들이 많아 확진자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디지털 뉴스 팀=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