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영농현장‘드론’띄워 미래농업 선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뉴스

서산시,영농현장‘드론’띄워 미래농업 선도

(서산)0219 서산시, 영농현장에 보급하는‘농업용 드론’모습.jpg
사진은 서산시가 영농현장에 띄우는 농업용 드론 모습.서산시제공

 

서산시,영농현장드론띄워 미래농업 선도

 

올해 다목적 드론 27대 공급, 오는 26일까지 신청·접수

 

서산시가 영농현장에 다목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농업용 드론(멀티콥터)을 띄워 미래농업을 선도해 나간다.

시는 올해 농촌인력 감소와 고령화에 따른 방제작업 대책과 첨단 농업기계화 촉진을 위해 56000만 원을 투입, 농가에 농업용 드론(멀티콥터) 보급에 나섰다.

시에 따르면 시가 올해 농가에 보급하는 드론은 총 27대다. 지원대상은 서산시에 주소를 두고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벼 재배 농업인 또는 농업법인, 생산자단체이며, 드론 1대당(자체무게 12kg미만) 기준단가 2000만 원의 50%를 지원할 방침이다. 12kg이상의 기종구입 시에는 초과금액 만큼 농가가 더 부담해야 한다.

희망하는 농업인과 농업단체는 오는 26일까지 농지소재지 읍··동 행정복지센터로 신청하면 되며, 지원대상자로 선정 시 드론을 구입하기 전에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농업기술센터나 드론전문교육기관 등으로부터 안전교육을 이수하고, 보험도 필수적으로 가입해야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항공안전법령에 따른 관제공역통제공역주의공역에서 비행 또는 그 이외의 지역에서 150m이상의 고도로 비행 시에는 지방항공청의 비행신청승인을 받고 운용해야 하며, 공동이용 또는 영리목적으로 이용 시에는 조정자격증명(면허)과 국토부에 초경량 비행장치 사용사업을 등록해야한다.

정성용 농정과장은시는 최근 드론시장이 급성장하면서 부실한 업체진입 방지를 위해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에서 발행하는 2020년 정부지원 농업기계 목록 집에 등록된 모델에 한하여 관내 사후봉사(A/S) 지정업소를 통해 공급한다 농업용드론 보급으로 노동력 절감 및 농작업의 효율성 제고뿐만 아니라 농가소득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농업인이 더 안정적으로 영농에 전념할 수 있도록 다양한 농업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드론은 1(자체무게 12kg미만)기준으로 시간당 약 39500(60마지기)까지 방제작업이 가능하며, GPS기능을 이용해 정밀한 방제가 가능해 농기계 투입이 어려운 지역도 손쉽게 방제할 수 있고 사람이 직접 살포하지 않기 때문에 농약중독관련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

 

서산/뉴스포탈= 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