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잘사는 태안 위한 5대 핵심과제 선정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뉴스

더 잘사는 태안 위한 5대 핵심과제 선정

김종혁 전략기획단장 정례브리핑 (2).JPG
사진은 김종혁 전략사업단장이 13일 군청브리핑 룸에서 정례부리핑 하는 모습.태안군제공.

 

더 잘사는 태안 위한 5대 핵심과제 선정

 

해양치유시범센터해안케이블카UV랜드 조성

가족복합커뮤니티센터초화류 집단군락지 조성 

  

태안군이 태안발전 5대 핵심과제를 선정하고 더 잘사는 태안 실현에 나선다.

5대 핵심 전략과제는 해양치유시범센터 조성 해안케이블카 설치 UV랜드 조성 가족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초화류 집단군락지 조성 등이다.

김종혁 전략사업단장은 13일 군청 부리핑 룸에서 정례브리핑을 통해 이 같이 밝혔다.

군에 따르면 군은 우선 올해 초 해양치유법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고, 해양수산부가 해양치유산업을 본격적으로 육성하기 위한 해양치유산업 활성화 계획을 발표하면서 태안군 해양치유시범사업 추진이 급물살을 타고 있다.

이에 군은 올해 해양치유산업에 군비 2억 원을 들여 해양치유프로그램 개발 해양산업 활성화 연구용역을 진행하는 한편, 총사업비 20억 원을 투입해 해양치유시범센터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추진하는 등 각종 행정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2021년에는 총 사업비 340억 원을 들여 지하 1, 지상 2층의 규모(연면적 8,740)해양치유시범센터 착공에 들어갈 방침이다.

이와 함께 군은 신진도 일원에는 수려한 해안경관을 즐길 수 있는 태안해안케이블카 조성 사업을 진행한다.

이 사업은 근흥면 신진도리 국립태안해양유물전시관부터 부엌도 구간, 총 연장 1.78km 규모의 태안해안케이블카는 올해 상반기 중 민간사업자를 모집하고 선정심의위원회를 통해 우선 협상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민간사업자가 선정되면 실시협약 체결, 실시설계 착수 등의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2021년 상반기 중에 사업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군은 태안해안케이블카 설치사업을 통해 신진도 일대의 아름다운 바다와 인근 안흥성국립태안태양유물전시관 등의 역사유적, 유람선 관광 등을 연계해 안흥항 지역을 태안 중부권 관광거점으로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군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분야인 드론 등을 활용한 국내 유일의 무인조종복합테마파크인 태안UV랜드 조성에도 힘 쏟는다.

태안UV(Unmanned Vehicle, 무인이동체)랜드는 태안군 남면 양잠리 1270-2번지 일원(태안기업도시 내) 115703에 총 95억 원을 들여 드론스쿨 레이싱서킷 ·착륙장 무인조종멀티센터 등 드론 및 원격제어(RC) 비행기·자동차의 무인조종 교육공간 및 체험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군은 올해 현대도시개발과 세부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말까지 토목 및 건축공사를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군은 저출산 등 인구감소 문제를 해소하고 군민들에게 다양한 체험교육문화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건립도 추진한다.

군은 총 사업비 232억 원을 들여 태안읍 동문리 일원에 6103규모로 조성되는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는 올해 건물에 대한 공유재산심의와 군 의회 공유재산 관리계획을 승인받고, 실시설계 및 일상감사충남도 계약심사 등의 행정절차를 마무리해 내년 초 착공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군은 태안 관광브랜드인 꽃과 바다의 이미지화를 위해 군비 15000만 원을 들여 읍면별로 품종을 차별화한 초화류 집단군락지를 유휴지에 조성해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한편, 이후 꽃 지도를 제작해 군 홈페이지 및 SNS 등 각종 매체를 통해 홍보할 예정이다.

김종혁 전략사업단장은 태안의 미래 성장 동력이 될 5대 핵심 전략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해 더 잘 사는 태안시대를 앞당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앞으로도 군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태안/뉴스포탈=윤재석 기자 jloves74@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