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나서

기사입력 2019.11.27 13:3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세로 군수 안면읍 어려운 이웃 방문(동절기 복지사각지대용 자료사진).JPG
사진은 가세로 군수가 안면읍의 한 독거노인 가정을 방문해 위로하고 격려하는 모습
 

태안군,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나서

25~내년 2월까지 복지 소외계층 적극 발굴·지원  

태안군이 본격적인 겨울철을 맞아 위기에 처한 복지 소외계층 발굴에 적극 나선다.

군은 이달 25일부터 내년 2월 말까지 동절기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위기가구를 집중 발굴하고 취약계층의 겨울철 안전 점검 및 지원에 힘쓴다.

군에 따르면 군은 우선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받지 못하는 복지 소외계층, 긴급한 위기사유로 생계유지가 어려운 가구, 돌봄 부담 과중 가구, 의료·경제위기 가구, 독거노인, 노숙인 등을 중점 발굴할 방침이다.

군은 읍·면사무소의 맞춤형복지팀, 복지사각지대 발굴관리시스템과 함께 지역사회와 연계한 우리동네 행복지킴이, 복지 이·반장, ·면 협의체 등을 적극 활용해 취약·위기가정을 선제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다.

또한 취약계층 발굴 후에는 긴급복지와 기초생활보장제도, 기초연금 등 공적지원을 연계하고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해 지속적으로 관리하는 한편, 비수급 빈곤층 등 차상위계층을 민간서비스 연계 대상자로 우선 선정해 후원물품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군은 에너지바우처 지원대상을 확대해 한 부모가족, 소년소녀가정세대를 지원하고, 취약계층 전기·도시가스·지역난방 요금을 할인하는 등 겨울철 필수에너지 이용을 보장할 계획이며, 금융취약계층에 대해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로 의뢰해 금융지원을 독려하고, 신용등급이 낮거나 소득이 적은 취약계층에겐 자립·생계지원 목적의 정책서민금융상품을 공급한다는 방침이다.

여기에 군은 취약계층에 대한 안전점검과 지원에 나선다.

군은 중증장애인 가구 등 건강취약계층의 비상연락망 등 보호체계를 재정비하고 만성질환관리 및 한랭질환예방 등의 건강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관내 장애인시설 6개소 및 지역자활센터를 대상으로 제설·동파·난방관리, 안전관리, 피난대책 등을 점검해 시설 거주자 및 이용자의 겨울철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겨울철은 난방비 등 생계비 지출이 증가하는 반면 일용직 등 일자리가 감소해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시기라며 복지 소외계층이 방치되지 않도록 지역사회와 연계한 인적안전망 등을 적극 활용,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안=윤기창 skcy21@ccnewsland.co.kr


[충청뉴스랜드 ccnewsland.co.kr 기자 ccnewsland@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충청뉴스랜드 & ccnewslan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