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고품질 쌀 생산·풍년농사 영농준비 시동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시, 고품질 쌀 생산·풍년농사 영농준비 시동

상토를 섞는 모습.jpg
사진은 지난해 한 농가에서 상토를 섞는 모습

 

제조상토·육묘상자 처리약제 읍면동에서 동시 신청·접수

 

서산시가 올해 고품질 쌀 생산과 풍년 농사 영농준비에 시동을 걸고 나섰다

시는 본격적인 영농 철을 앞두고 오는 20일까지 제조상토와 벼 육묘상자 처리약제 지원 신청 받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원 대상농가는 농업경영체 등록된 농업인 중 서산시에 거주(주민등록 기준)하고 1000이상을 실경작하는 벼 재배 농업인이다.

그러나 밭벼 재배면적과 하천부지 및 주말농장용 경작농지는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 희망농가는 오는 20일까지 주소지 읍··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신청하면 되며, 특히 그 동안 사업별로 각각 신청하던 것을 올해부터는 새롭게 만들어진 통합신청서로 한번만 신청하면 된다.

이 사업은 총424000여만 원을 투입해 추진하며, 세부 지원내용은 제조상토의 경우 농가당 3ha까지는 100%무상 지원하고 3ha이상 농가는 50%까지 지원하지만, 농업법인의 경우에는 영농규모가 대농가인 점을 감안해 200ha까지로 제한을 뒀다.

공급량은 ha20리터 60포 기준 168000원이며, 2020년도 농협중앙회와 유통계약을 체결한 16개 업체 34제품 중에 농가가 신청한 제품을 공급한다.

또한 벼 육묘용 상자처리약제는 ha15봉 공급기준 105000원이며 농가당 3ha까지 지원하고, 시와 농협이 각각 50%20%를 지원하기 때문에 농가는 실질적으로 70%까지 지원받는 셈이다.

신청약제는 그동안 방제효과가 탁월해 농가선호도가 높았던 제품 중에 자율적으로 선택하면 된다.

시는 3월중에 모든 농가에게 공급이 완료되도록 사업순기에 따라 철저한 확인점검을 해 나갈 계획이며, 혹여 있을지 모르는 불공정행위에 대해서는 원칙에 의해 엄정 대처한다는 방침이다.

정성용 농정과장은 이번 사업으로 농가들의 노동력과 경영비 부담을 크게 덜어줄 것이라 확신하고 앞으로 보다 더 안정적으로 영농에 임할 수 있도록 지원 폭을 단계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라며 신청 마감일 이후에 신청한 농가는 지원에서 제외되는 만큼, 대상 농가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서산/뉴스포탈=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