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안면도개발 이행보증금 납기 재연장 '수용'

기사입력 2019.11.18 20:0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안면도관광지개발 3지구모습.jpg
사진은 안면도관광지개발 3지구 지형도 모습
 

충남도, 안면도개발 이행보증금 납기 재연장 '수용'

납기, 21일까지 10, 나머지 90억은 내년 118일  

충남도가 KPIH안면도의 투자이행보증금 납기 재연장 요청을 받아들이면서 안면도 개발 사업이 새 국면을 맞았다. '사업 좌초'라는 최악의 사태는 면했지만, 뾰족한 대안은 없어 재연장 수용이 얼마나 실효를 거둘지는 미지수이다.

특히 대전유성복합터미널 조성 사업이 원활히 추진돼야 안면도 관광지 3지구 개발 사업도 본 궤도에 오를 수 있어 두 사업의 진행 여부도 관심사다.

18일 충남도에 따르면 도는 KPIH안면도의 안면도 관광지 3지구 개발 사업 1차 투자이행보증금 100억 원 중 10억 원을 오는 21일까지 납부한 뒤, 내년 118일까지 나머지 90억 원을 완납하겠다는 투자이행보증금 납기 재연장 요청을 수용키로 했다.

도는 KPIH안면도가 사업 포기 불가입장을 거듭 밝히고 있는 데다, 안면도 관광지 3지구 개발 사업과 연관된 대전 유성복합터미널 건립 사업이 최근 대규모 프로젝트 파이낸싱(PF) 대출 계약을 체결하며 투자이행보증금 납부가 가능할 것으로 판단해 이를 수용했다는 설명이다.

KPIH안면도가 본 계약 체결 때까지 의무적 이행사항을 모두 완료하고 외국인투자법인(SPC) 설립 금융기관 재무적 투자확약서 제출 국내 시공 순위 10위 권 이내 건설사 시공 참여 확약(의향)서 제출 등 사업 추진을 위해 적극 나선 점도 감안했다.

이와 함께 KPIH안면도와 계약을 해지할 경우, 새로운 공모 절차 진행 등으로 또 다시 장기간 사업 표류가 우려되는 점도 고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디어 팀=윤기창 skcy21@ccnewsland.co.kr


 

[충청뉴스랜드 ccnewsland.co… 기자 ccnewsland@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충청뉴스랜드 & ccnewslan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