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미,연수을 출마선언"낡은 정치 판 갈 겠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뉴스

이정미,연수을 출마선언"낡은 정치 판 갈 겠다"

이정미 연수을 출마선언.jpg
사진은 이정미 의원이 7일 국회 정론관에서 출마를 선언하는 모습
 

이정미,연수을 출마선언"낡은 정치 판 갈 겠다 

이정미 정의당 의원이 4·15 총선 인천 연수을 출마를 선언했다.

이 의원은 7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낡은 특권 정치판을 갈고 민생개혁 국회를 열겠다""한국 정치의 낡은 불판을 연수에서부터 교체하겠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1996년 이래 24년간 계속된 자유한국당의 연수을 1당 독점을 끝내고 완전한 세력 교체를 최초로 이룰 것"이라며 "인천 최초의 제3당 진보정당 의원이 될 거다. 인천이 단 한 번도 가져보지 못한 최초의 지역구 여성의원이 될 것"이라고 선언했다.

이 의원은 지역구 현역의원인 민경욱 한국당 의원을 겨냥, "한국당 24년간 독점 결과가 무엇이냐. 막말이다. 급기야 막말을 넘어선 불법과 폭력으로 이제 국회의원 자격조차 위태롭다""날이면 날마다 언론을 장식하는 지역구 국회의원의 막말과 기행은 주민들의 자부심에 큰 상처를 입혔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박근혜 전 대통령 국회 탄핵소추위원이었던 제가 박 전 대통령 사저대변인이었던 민의원과의 대결에서 승리하겠다""유권자를 당황하게 만드는 막말정치, 국민과의 소통을 거부하는 비호감 정치가 더 이상 연수을을 대표할 수 없게 하겠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정의당의 진짜 경쟁상대는 더불어민주당이다. 낡은 정치의 판을 갈고 국민이 가장 원하는 민생개혁의 길을 정의당 대 집권여당의 경쟁구도로 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 의원은 20대 국회에 비례대표로 입성한 초선의원이다.

인천/뉴스포탈=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