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파 김치,면역력 강화에 뛰어난 최고의 전통음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초와 건강

쪽파 김치,면역력 강화에 뛰어난 최고의 전통음식

  

면역력강화에 좋은 파.jpg

 

면역력강화에 좋은 쪽파김치.jpg 

          

쪽파 김치,면역력 강화에 뛰어난 최고의 전통음식  

쪽파김치를 약으로 쓰려면 3년 넘게 묵혀서 먹어야 한다.

양념과 소금으로 잘 버무려 항아리에 담아 햇볕이 잘 들고 바람이 잘 통하는 곳에 두꺼운 담요 같은 것으로 싸서 푹 익힌다. 일주일쯤 지나서부터 먹을 수 있다. 푹 삭아서 시어 꼬부라진 맛이 나는 것일수록 약성이 좋다.

약효가 뛰어난 파김치를 담그는 법.

쪽파 7단에 청양고춧가루 1.5킬로그램, 밭마늘 3킬로그램, 토종 생강 2킬로그램을 쓴다. 쪽파 한 단은 대개 900그램에서 1킬로그램인데 잘 다듬으면 무게가 100그램쯤이 줄어든다. 고춧가루는 고추장을 담글 때처럼 씨를 빼고 곱게 빻아서 써야 한다. 그다지 맵지 않은 고추는 거칠게 빻아서 써도 되지만 매운 청양고추는 고춧가루의 입자가 날카로워서 살에 달라붙어 파고들어 염증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아주 곱게 빻아서 써야 한다.

쪽파를 잘 다듬어 토판염 3킬로그램을 넣어 숨을 죽인 다음 잘 빻은 고춧가루와 마늘, 생강을 넣어 골고루 잘 버무린다. 여기에 가을새우젓 1킬로그램을 넣되 국물이 70퍼센트 건더기가 30퍼센트쯤 되게 한다.

토판 소금을 너무 많이 넣으면 잘 익지 않으므로 약간 싱겁게 담그는 것이 좋다. 김장 김치 정도로 간을 맞추는 것이 좋다. 빨리 익히려면 소금을 적게 넣어 싱겁게 담고 오래 두고 천천히 익혀서 먹으려면 소금을 많이 넣어 짜게 담근다. 방안에 두면 익으면서 가스가 생겨 냄새가 나므로 베란다나 바깥에 두어 익혀야 한다. 옛날에는 부엌의 부뚜막이 늘 따뜻했으므로 부뚜막에 두고 익혀서 먹었다. 빨리 익혀서 먹으려고 할 때에는 맵지 않은 고춧가루를 써야 한다.

2-3년 동안 묵혀서 약으로 쓰려고 할 때에는 매운 청량고춧가루를 쓴다. 잘 익은 것이라고 할지라도 냉장고에 넣어 두면 약효가 없어지므로 절대로 냉장고에 보관해서는 안 된다.

약으로 담근 파김치를 먹는 방법

밥 한 공기에 파김치를 밥숟갈로 두 숟갈 정도를 반찬으로 먹는다. 잘 익은 파김치는 매우 질기므로 칼로 적당한 길이로 썰어서 국물과 함께 밥을 비벼서 먹는다. 뜨거운 밥에 넣으면 미생물이 죽어 버리므로 약효가 없어진다. 반쯤 식은 보리밥에 파김치를 넣고 잘 비벼서 5-10분쯤 두면 밥이 푹 삭아서 새큼한 맛이 난다. 새큼한 맛이 날 때 천천히 씹어 먹는다.

구내염이나 식도염에는 파김치로 보리밥을 비벼서 푹 삭은 뒤에 30분에서 한 시간쯤 걸려서 침과 잘 섞어서 꼭꼭 씹어 천천히 먹는다. 구강염, 위염, 식도염, 십이지장염, 같은 것은 아주 잘 낫는다. 위염이나 구강염, 식도염, 식도궤양 같은 것은 며칠만 먹어도 좋아지거나 낫는다. 그러나 갑상선염이나 갑상선 종대, 임파선염이나 임파 부종, 췌장염, 간염, 당뇨병 같은 병을 고치려면 6개월에서 3년 동안 오래 먹어야 한다.

핵산을 튼튼하게 해 질병 치료.

파김치는 핵산을 강화하여 온갖 질병을 근본적으로 치유한다. 핵산은 세포핵의 중심이 되는 물질로 DNARNA가 있다. 핵산은 염기성 물질을 바탕으로 구성되어 있다. 핵산은 세포의 핵으로 세포를 복제하는 설계도인 동시에 조립하고 복제하는 공장이라고 할 수 있다. 파김치를 먹으면 잘못된 유전자를 바로잡아 본래의 기능을 회복할 수 있다. 세포 핵이 산성으로 되어 있으면 바이러스나 병원균이 번식하기에 좋고 알칼리성으로 되어 있으면 병원균이 번식하기 어렵다. 파김치는 세포의 핵산을 알칼리 상태로 만들의 유전자를 튼튼하게 만든다.

면역을 담당하는 데 가장 기초가 되는 것이 알칼리성 물질이다. 알칼리성 물질 중에서 그 기능이 가장 좋은 것이 파김치가 익을 때 생기는 신맛에 들어 있다. 파김치와 갓김치, 무김치 등에 가장 좋은 알칼리성 물질이 들어 있지만 가열하여 끓이면 미생물들이 죽어서 없어지고 알칼리 물질이 다 날아가 버려서 산성으로 바뀐다. 그러므로 김치찌개를 좋은 음식이라고 할 수 없다. 김치찌개는 염증과 암을 일으키고 몸을 산화시키는 대표적인 음식이다.

DNA를 구성하는 염기 성분의 아주 미세한 차이가 면역력을 결정한다. 핵산이 약간 산성으로 기울면 저항력이 약해지고 알칼리성으로 기울면 면역력이 강해진다. 파김치는 우리 조상들의 지혜가 집약되어 있는 최고의 명약으로 망가진 유전자를 바로잡고 유전자를 튼튼하게 하여 온갖 난치병을 치료한다.  

         

 

 

뉴스포탈/ 디지털 팀 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