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전북대와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추진 MOU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부발전,전북대와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추진 MOU

서부발전 전북대와업무협약식(김병숙사장,김동원총장).jpg
사진은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좌측 5번째)과 전북대학교 김동원 총장(좌측 6번째)이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추진 업무 협약식을 갖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부발전,전북대와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추진 MOU

신재생산업 육성을 통한 전북지역 경기활성화 기대

한국서부발전은 지난 30일 전북대와 전주 지역의 신재생사업 육성으로 산업경쟁력 확보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공동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전북대는 신재생에너지 관련 R&D과제를 발굴하고 지자체 및 지역사회와 협력하고, 서부발전은 전북대가 발굴한 R&D과제의 수행을 지원해 관련 인·허가를 취득한 후 발전소 건설 및 운영하는 업무를 담당한다.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은 전북대와의 협력모델 구축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등 사회적 가치 구현에 앞장서는 것은 물론, 신재생에너지 사업개발 및 R&D 과제 발굴 등 전북대가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 가시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북대 김동원 총장은 전북대는 전북지역의 기반이자 지역 거점대학인 국립대학교로서, 지자체 및 유관기관, 산업전문가들과 함께 전북지역의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발전을 선도하기 위해, 전북대가 보유한 노하우를 활용해 전북지역의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학본부 내 2~5MW 규모의 건물형 태양광 및 유휴부지 연료전지 사업개발 등 전북지역에 신재생에너지 사업이 성공적으로 개발·확산될 수 있도록 앞으로 보다 적극적인 협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태안/뉴스포탈=윤기창 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