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24일 양키스전 ‘4⅓이닝 9피안타 7실점

기사입력 2019.08.24 16:5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류현진, 24일 양키스전 패전.jpg
사진은 류현진이 24일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역투하는 모습

 

류현진, 24일 양키스전 ‘4이닝 9피안타 7실점

 

류현진(LA다저스)24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뉴욕양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로 등판해 4이닝 동안 9피안타(3피홈런) 7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이날 경기에서 다저스는 2-10으로 패했다.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기존 1.64에서 이날 2.00으로 상승했다. 시즌 성적은 124.

류현진은 이날 2회초 무사 2,3루 위기는 잘 넘겼다. 선두 그레고리우스가 2루 실책으로 나간 뒤, 우르셀라에 2루타를 내줬지만 이후 세 타자를 깔끔하게 처리해 실점하지 않았다.

그러나 3회초 류현진은 1사 후 애런 저지에 솔로 홈런을 허용했고, 2사 후 개리 산체스에 다시 솔로 홈런을 내주며 2실점 했다.

다저스 타선은 3회말 에르난데스의 좌익 선상 2루타에 이은 류현진의 희생번트와 A.J. 폴락의 적시타로 1-2 추격에 나섰다. 류현진도 4회초를 무실점으로 틀어막으며 분위기를 잇는 듯 했다.

하지만 5회초 류현진은 르메이휴와 애런 저지에 연속 안타를 허용했고, 1사 후 산체스를 고의4구로 내보내며 만루 위기에 빠졌다. 이어 그레고리우스는 초구 패스트볼을 공략, 우중월 담장을 넘겼다. 만루 홈런이었다. 스코어는 순식간에 1-6이 됐다.

류현진은 이어 우르셀라에 2루타를 내주며 마운드를 아담 콜라렉에 넘겼다. 콜라렉은 가드너에 2루타를 허용했다. 류현진의 실점은 6에서 7로 늘었다.

경기는 양키스의 10-2 승리로 마무리됐다. 2경기 연속 어려운 상황과 마주한 류현진은 다음 등판을 통해 상승 반전을 노려야 하는 상황이 됐다.

미디어 팀=skcy21@ccnewsland.com


 

 

 

[충청뉴스랜드 ccnewsland.co… 기자 ccnewsland@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충청뉴스랜드 & ccnewslan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