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구도·벌말·우도항 어촌뉴딜300사업 선정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시,구도·벌말·우도항 어촌뉴딜300사업 선정

벌말포구.JPG
사진은 벌말 포구 모습
 

서산시,구도·벌말·우도항 어촌뉴딜300사업 선정

3년간 국비165억원 포함 총 236억원 투입, 추진  

서산시 팔봉면 구도항과 대산읍 벌말· 우도항이 해수부가 주관하는어촌뉴딜300 사업에 선정돼 총 236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시에 따르면 해수부의 어촌뉴딜300 사업은 낙후된 소규모 어촌지역의 핵심자원을 활용해 어촌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추진하는 지역밀착형 생활 SOC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서산지역 3곳에는 2022년 까지 국비 165억 원을 포함, 236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구도~고파도간 연안 여객선 접안시설 설치 벌말항 선착장 보강 감태공동작업장 건립 어촌체험시설 물범생태 관찰로 조성 독살체험장 조성 등의 특화사업들이 추진될 계획이다.

특히 팔봉 고파도항은 여객선 기항지 개선사업이 선정돼 여객선터미널 신축과 화장실 설치사업 등이 추진될 예정이다.

맹정호 시장은 이번 어촌뉴딜300 사업 선정은 대상 마을 주민과 서산시가 힘을 모아 대응해 얻은 결과라며 연안 여객선터미널 설치와 선착장 보강으로 어촌의 필수 기반시설을 현대화 하고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어촌어항 통합개발을 신속히 추진해 어촌 지역 활성화 및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산/뉴스포털= skcy21@newsportal.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