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국·내외 스포츠 명문 도시 ‘우뚝’

기사입력 2019.06.27 08:1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산)0626 국·내외 명문 스포츠 도시로 힘찬 발돋음 2.jpg
사진은 지난 3월 열린 3.1절 역전경주대회 유공자 시상식 모습.

 

 

(서산)0626 국·내외 명문 스포츠 도시로 힘찬 발돋음 3.JPG
사진은 62사대 전자표적 훈련사스템을 갖춘 훈련전용 서산시종합사격장 모습

 

 

서산시, ·내외 스포츠 명문 도시 우뚝

-국내 최초 훈련전용 최신식 종합사격장 준공, 국제대회 유치

-시·군 역전경주대회 3연패, 충남도민체전 3위 달성

 

서산시가 올해 상반기 시민들의 체육복지 향상과 스포츠 도시 위상 제고를 위해 체육시설 확충과 체육 꿈나무 육성에 노력한 결과 국·내외 스포츠 명문 도시로 우뚝 선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연초 최신식 62사대 전자표적 훈련시스템을 갖춘 훈련전용 종합사격장을 준공했으며, 호주와 싱가포르 2개국이 국가대표 선수 전지훈련을 신청하는 등 세계적인 훈련장으로 유명세를 타고 있다.

시에 따르면 서산시청 직장운동경기부 사격팀은 올해 완공된 사격장에서 체계적인 훈련을 받으며 전국 메이저 대회 메달 27, 아시아 공기총 선수권대회 메달 2개를 각각 획득하는 등 스포츠 도시 서산시의 위상을 드높였다.

또한 시는 2019년 동아시아 유스(youth) 공기총사격대회 유치에 성공해 서산시 최초 국제대회를 개최하는 쾌거도 이뤄냈으며,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국민체육센터 건립사업에 최종 선정되면서 2021년 서산테크노밸리에 국민체육센터가 준공될 예정이다.

서산테크노밸리 세워지는 국민체육센터는 수영장, 작은도서관, 생활문화센터 등 문화체육 시설을 갖춘 복합시설로 부족한 수영장을 확보하고, 서산시민의 체육·문화 복지 수요를 충족할 전망이다.

또한 서산종합운동장 대형주차장 용지에 건립중인 다목적 실내체육관이 2021년 완공 예정으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이용 가능한 배드민턴, 탁구, 게이트볼장 등이 조성되고 테니스장 앞 용지에 소형차 150~350여대를 주차할 수 있는 주차장도 조성될 예정이다.

2022년에는 서산종합운동장 인근에 배구장 겸용 족구장이 건립돼 다양한 체육인프라 시설을 구축할 계획으로 공유재산 관리계획, 투자심사, 중기지방재정계획 반영 등 현재 관련 행정절차가 진행 중이다.

이 외에도 서산시는 양대동 일원에 우드볼경기장, 인라인스케이트장과 갈산동 일원에 그라운드골프장이 올해 안에 조성된다.

서산시는 체육시설 확충 등 인프라 구축 뿐만 아니라, 체육꿈나무 발굴과 육성에도 힘을 쏟았다.

그 결과, 3.1절기념 시·군대항 역전경주대회에서 종합우승 3연패를 시작으로 크고 작은 대회에서 전국에 스포츠 도시 서산시의 위상을 드높였다.

특히 역전 경주대회에서는 3년 연속 종합우승을 거머쥐며 우승기 영구보관과 함께 대회신기록 달성, 최우수 선수 선정 등 명실상부한 육상 도시로써의 면모를 타 시군에 선명히 각인시켰다.

서산시 선수들은 올해 서천에서 열린 제71회 도민체전에서 2년 연속 3, 익산에서 열린 제48회 전국소년체전에서는 5년 연속 사격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 육상에서도 부별 신기록을 달성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은바 있다.

한편 시는 그동안 체육꿈나무 양성을 위해 매년 2억여 원의 체육인재 육성비를 지원했으며, 올해도 교육청과 협약을 맺어 27000만원의 지원금을 지원했다.

김종민 체육진흥과장은 열정과 능력을 갖춘 서산지역 체육 인재들이 더 큰 꿈과 뜻을 펼쳐 나갈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시민들이 체육을 통해 웃음과 행복이 가득할 수 있도록 체육 인프라와 공공체육시설 확충으로 각종 경기대회 유치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서산=skcy21@ccnewsland.co.kr

 

 

 


[충청뉴스랜드 ccnewsland.co… 기자 ccnewsland@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충청뉴스랜드 & ccnewslan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