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해양쓰레기 관리역량 평가’ 2위 총리표창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안군, ‘해양쓰레기 관리역량 평가’ 2위 총리표창

해양쓰레기 관리역량 평가(이승엽팀장) (2).jpg
사진은 태안군청 이승엽 해양산업팀장이 ‘해양수산 유공 공무원’으로 대통령상을 수상한 모습.

 

태안군, ‘해양쓰레기 관리역량 평가’ 2위 총리표창

-17일 해수부 바다의 날기념행사에서 수상

 

태안군이 해양수산부가 평가한 ‘2019년 해양쓰레기 관리역량 평가에서 종합 2위를 차지해 총리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또 군은 이날 이승엽 해양산업팀장이 해양수산 유공 공무원으로 대통령상을 수상해 겹경사를 누렸다.

군에 따르면 군은 지난 17일 해수부 대회의실에서 열린 24회 바다의 날 기념식을 겸한 시상식에서 ‘2019년 해양쓰레기 관리역량평가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앞서 해수부는 11개 광역지자체의 79개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도 자체평가와 해수부 정량평가 검증, 정성평가 등으로 우수 시·3(1위 전남 진도군, 2위 충남 태안군, 3위 부산 기장군)을 최종 선정한바 있다.

태안군은 해안가 쓰레기 정화 항포구 쓰레기 수거 침적 해양쓰레기 수거 해양폐기물 수매 쓰레기 수거장비·물품 지원 선상·이동식 집하장 설치 오염 예방 사업 등을 비롯, 다양한 시책을 추진해 해양쓰레기를 적극 관리 해온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군 관계자는 군은 앞으로도 유형별 해양쓰레기 수거대책 및 자발적 수거체계를 확립하고, 중앙부처·유관기관·관련부처 등과의 협업을 통해 효율적인 해양쓰레기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안=skcy21@ccnewsland.co.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