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군 30년,찬란한 천년 태안은 환황해권 중심도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군 30년,찬란한 천년 태안은 환황해권 중심도시

가세로 군수 복군30주년 기념행사 브리핑 (1).JPG
사진은 가세로 태안군수가 지난 15일 군청 브리핑 룸에서 복군 30주년 기념행사 관련 브리핑을 갖는 모습.

   

복군 30, 찬란한 천년 태안은 환황해권 중심도시

-가세로 군수, "복군 행사로 태안 발전 초석 삼을 터"

 

태안군 복군 30주년 기념행사가 내달 1~4일 태안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담아 다채롭게 열릴예정이다. 군은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을 통해 군민 모두가 더불어 잘사는 천년 태안의 초석을 다진다는 방침이다.

가세로 군수는 지난 15일 복군 30주년 기념행사와 관련 언론인 브리핑을 통해다양한 기념행사로 태안이 환 황해권 중심도시의 위상을 정립하고 군민과 함께 미래비전을 공유, 더 찬란한 천년 태안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가 군수는 이날 브리핑에서 이번 기념행사는 기존 관 주도의 행사에서 벗어나 군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복군 행사를 위해 복군 30주년 기념행사 추진위원회(5대 분야 43)’를 구성하고 2차례 회의를 거쳐 기본계획을 최종 확정했다고 설명했다.

군민과 함께 만든 태안복군 30행사는 오는 30‘MBC 가요베스트 전야제를 시작으로 태안군 문화예술타운 일원에서 5일간 펼쳐질 예정이다.

다음달 1일에는 건강어울림 한마당, 학생 글짓기·그림그리기, 거리 퍼레이드, 복군 30주년 기념행사(미래비전 선포, 군민대상) 등 본행사가, 2~3일에는 천년의 태안 정책 세미나, 바다 대청소 운동, 수산자원 조성 치어방류 행사에 이어 4일에는 ‘KBS 전국노래자랑통계로 본 복군 30년 전시회’, ‘태안의 어제와 오늘 사진 전시회등을 진행한다.

 

군은 복군 30주년 기념행사 체크리스트 관리를 통한 추진상황 지속 점검, 수시 현장 점검 등으로 문제를 신속히 해결해 나갈 방침이다.

이와 함께 군은 안전계획, 교통대책, 환경관리대책 등 사전에 꼼꼼히 점검해 행사기간 동안 깨끗하고 안전한 태안을 만들고 전방위 홍보를 통해 대내적으로 경축 분위기를 조성, 장년이 된 태안을 대내외에 적극 알릴 계획이다.

앞서 군은 지난 12태안군민 열린토론회를 개최해 서해안의 중심,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신해양도시 태안이라는 태안의 미래 비전 구호를 군민 직접 투표로 결정하는 등 군민 참여를 최우선에 두고 행사 준비를 추진하고 있다.

가세로 군수는 복군 30주년은 서른 살 된 태안이 더욱 성숙한 모습으로 한 단계 더 높은 목표를 향해 나아갈 수 있는 중요한 전환점이라며 군민과 미래비전을 공유하고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을 통해 군민 모두가 더불어 잘사는 천년 태안의 초석을 다지겠다고 말했다.

 


태안=skcy21@ccnewsland.co.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