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츠버그 강정호 시범경기 연타석 5호 홈런포 화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츠버그 강정호 시범경기 연타석 5호 홈런포 화제

피츠버그 강정호 시범경기 연타석 5호 홈런.jpg
사진은 강정호가 폼런포를 쏘아 올리고 공의 궤적을 바라보는 모습

 

피츠버그 강정호 시범경기 연타석 5호 홈런포 화제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시범경기 연타석 5호 홈런포를 작렬시키는 등 시즌 초반부터 화제가 되고 있다.

강정호는 16(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레콤파크에서 열린 탬파베이 레이스와 시범경기에 7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두 타석 연속 삼진으로 돌아선 강정호의 방망이는 세 번째 타석에서 불을 뿜었다.

강정호는 팀이 5-2로 앞선 6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탬파베이 올리버 드레이크를 상대로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솔로 아치를 그렸다. 시범경기 5호 홈런.

걸리면 넘어간다.

강정호는 이날 경기 전까지 시범경기 타율 0.182(22타수 4안타)를 기록 중이다. 안타 4개가 모두 홈런이었다. 5번째 안타도 홈런으로 연결되면서 놀라운 장타력을 보여주고 있다.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