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세로 태안군수,‘한국을 빛낸 사람들 대상’ 수상 영예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세로 태안군수,‘한국을 빛낸 사람들 대상’ 수상 영예

가세로 군수(메인용200150).jpg
가세로 태안군수

 

가세로 태안군수,‘한국을 빛낸 사람들 대상수상 영예

 

-행정공직부문 지역발전과 인재육성공로 대상수상  

 

가세로 태안군수가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한민국신문기자협회가 수여하는 ‘2019 한국을 빛낸 사람들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취임 이후 7개월만에 두번째 수상이다. 

군은 지난 21일 서울 백범 김구 기념관에서 열린 ‘2019 한국을 빛낸 사람들 대상시상식에서 가세로 군수가 행정공직부문 지역발전과 인재육성공로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신문기자협회는 정치, 사회, 문화, 예술, 과학, 스포츠, 일반기업 등 각 분야에서 투철한 사명감과 확고한 국가관으로 국가발전은 물론 대한민국 문화 번영의 우수성을 대내외에 널리 알리는데 기여한 사람에게 한국을 빛낸 사람들 대상을 수여하고 있다.

가세로 군수는 지난해 7월 취임 후 약 7개월 동안 더 잘사는 새 태안건설을 위해 행정구조 혁신으로 군민을 위한 정책을 수립하고, 태안 미래 발전의 초석인 광개토 대사업의 가시화를 위해 적극적인 행보를 펼친 공로를 높이 인정받았다.

가 군수는 지난해 가로림만 연륙교 건설사업(국도38)과 두야리~신진도 구간 확포장(국지도96) 사업 등 2개 노선의 기초조사 사업비를 확보하는 쾌거를 거둔바 있다.

또 지난달에는 국토교통부와 국토연구원 등을 직접 방문해 국도77호선(창기~고남) 구간 4차로 확포장 사업을 건의해 최종 국토균형발전을 위한 예타 면제사업에 포함됐다.

이와 함께 가 군수는 지난해 수차례 국회와 정부부처를 방문해 영목항 국가어항 지정을 건의해 올해 신규 국가어항 대상지로 선정되는 결실을 거뒀다.

가세로 군수는 이번에 ‘2019 한국을 빛낸 사람들 대상이라는 의미 있는 상을 수상하게 돼 기쁘면서도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앞으로 더 낮은 자세로 더 잘사는 새태안건설을 위해 혁신의 고삐를 늦추지 않겠다고 말했다.

 


태안=윤재석 기자 jloves74@ccnewsland.co.kr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