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전체기사 보기

태안군,저소득층 생활지원금 13억 지원

태안군,저소득층 생활지원금 13억 지원

사진은 태안군 청사 전경 태안군,저소득층 생활지원금 13억지원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 4개월 간 생활지원금 지원 지역사회소비촉진 위해 태안사랑상품권 지급 태안군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라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계층의 생활안정을 위해 한시적인 ‘생활지원금’ 지원에 나선다. 군은 관내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2400여 가구에게 4개월 간 총 13억 7500여만 원(국비)의 생활지원금을 지급한다고 31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원금액(4개월 간 총 금액)은 생계・의료급여 수급자의 경우 ▲1인가구 52만 원 ▲2인가구 88만 원 ▲3인가구 114만 원 ▲4인가구 140만 원 등이며, 주거・교육급여 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은 ▲1인가구 40만 원 ▲2인가구 68만 원 ▲3인가구 88만 원 ▲4인가구 108만 원 등으로 급여자격・가구원 수별로 차등지급된다. 특히 이번 생활지원금은 저소득층의 생활안정과 더불어 지역 사회 소비 활동 촉진을 위해 태안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되며, 군은 지급대상 가구수와 지급총액을 확정하고 상품권이 확보되는 대로 4월과 6월 두 차례로 나눠 지급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지원이 코로나19 사태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계층의 생활 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군은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양한 시책을 발굴・추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안/뉴스포탈= kcyoon21@newsportal.kr

태안군,코로나19 극복 성금·물품 기탁 이어져

태안군,코로나19 극복 성금·물품 기탁 이어져

사진은 태안군 주지협의회 흥법 스님이 성금을 기탁하는 모습(오른쪽 3번째 가세로 군수, 왼쪽 3번째 흥법 스님).태안군제공 사진은 모켄건축 홍대길 대표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마스크 5000개를 기탁하는 모습(왼쪽 가세로 군수, 오른쪽 홍대길 대표),태안군제공 태안군,코로나19 극복 성금·물품 기탁 이어져 모켄건축 ‘사랑의 마스크’ 5000장 기탁 태안군 주지협의회 300만 원·엘림농자재 1000만 원 기탁 태안군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과 물품기탁이 이어지고 있다. 태안군 주지협의회(회장 태을암 흥법 스님)와 엘림농자재물류센터(대표 김춘배)는 지난 30일 취약계층을 위한 방역 활동에 써달라며 300만 원과 1000만원의 성금을 각각 기탁했다. 흥법 스님은 “코로나19 예방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자 이번에 성금을 기탁을 하게 됐다”며 “모두가 힘든 상황이지만 서로 도와가며 슬기롭게 위기를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모켄건축 홍대길 대표도 이날 태안군을 방문, 마스크 5000개(700만 원 상당)를 기탁했다. 홍대길 대표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마스크 구입이 쉽지 않다는 얘기를 듣고,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이번에 마스크를 기탁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태안/뉴스포탈= kcyoon21@newsportal.kr

서산시,드라이브 스루 친환경 농산물 판매 ‘호…

서산시,드라이브 스루 친환경 농산물 판매 ‘호응’

사진은 맹정호 서산시장이 드라이브 스루 판매장에서 농산물을 판매하고 있다.서산시제공 사진은 서산시가 드라이브 스루로 농산물을 판매하고 있다.서산시제공 서산시,드라이브 스루 친환경 농산물 판매 ‘호응’ 시민 적극 참여 2700여만원 상당의 농산물 판매 서산시가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중앙호수공원 공영주차장에서 개최한 드라이브 스루 농산물 판매전은 시민들의 호응에 힘입어 2700여만 원 상당의 농산물을 판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시에 따르면 이번 농산물 판매전에선 코로나19 확산으로 학교개학 장기화에 따라 학교급식용으로 납품하지 못하고 있는 친환경 농산물과 미국 수출이 중단된 서산딸기 소비를 촉진했다. 시는 친환경농산물로 구성한 꾸러미와 항공운송이 취소된 미국 수출용 딸기와 6쪽마늘 꾸러미를 구성했다. 특히 친환경농산물 꾸러미는 개학 연기로 학교급식에 납품하지 못한 상추와 근대, 대파 등 엽채류와 마늘, 감자, 양파 등 구근류가 포함된 11종의 친환경 농산물로 꾸려 소비자들의 인기를 끌었다. 이번 드라이브 스루행사는 제안과 홍보, 판매와 구매까지 전 과정에서 서산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이뤄졌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드라이브 스루 판매는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착안해 몇몇 시민의 제안으로 시작됐고, 시민들이 SNS 등을 통해 자발적으로 홍보에 나서는 등 지역 사회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또한 ‘서산시 해병대전우회’는 교통봉사에 나섰고, 시민단체 ‘아름다운 동행’ 회원들은 현장에 나와 판매 도우미로 봉사하는 등 어려운 상황에서 서로 돕는 시민 의식이 크게 빛났다는 평가를 받았다. 여기에는 서산시청과 서산시교육지원청, 농협중앙회서산시지부, 서산청년회의소, 서산시 관내 농협장협의회 등 각급 기관단체가 대량으로 구매에 나서는 등 농가의 어려움 해소에 앞장섰다. 맹정호 시장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서산시민들이 고통을 함께 나누기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동참하는 등 큰 성과를 거둘수 있었다.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시는 시민여러분들의 노력이 헛되지 않도록 철저한 방역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시는 앞서 지난 13일 공무원 대상의 1차 행사에서 600여 만 원 상당의 친환경농산물을 판매한 바 있으며, 앞으로 각급 기관ㆍ단체 등을 대상으로 일반농가의 농산물 판매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서산/뉴스포탈= skcy21@newsportal.kr

태안군,불법어업단속 수산자원보호 나서

태안군,불법어업단속 수산자원보호 나서

사진은 태안군 공무원이 지난해 소원면의 한 양식장에서 불법어업을 지도・단속하는 모습. 태안군,불법어업단속 수산자원보호 나서 4월 불법어구 자진철거기간 운영 5월1일부터 불법어업 집중 단속 태안군이 봄철 산란기를 맞아 5월부터 불법어업 지도・단속에 나서는 등 수산자원보호에 본격 나섰다. 군은 단속에 앞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야외활동 자제권고로 인해 불법어구의 즉각적인 철거가 어려울 것으로 보고 내달 1일~30일까지 자진철거 기간을 운영한다. 군에 따르면 군은 자진철거 기간이 지나면 5월 한 달간 불법어업 집중 단속에 나서 우심지역은 육상단속반과 해상단속반을 동시에 투입, 단속하고, 특히 불법행위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곳에 대해서는 단속반을 집중 배치할 계획이다. 중점단속 대상은 해수면의 경우 ▲불법어구 사용 및 어구사용량 위반행위 ▲조업구역 및 금지구역 위반 행위 ▲허가된 어구 외 금지된 어구 적재 및 위반어구사용 행위 ▲어린꽃게 포획 및 채취금지 체장 위반(6.4㎝) 행위 등이다. 내수면은 ▲무면허・무허가・무신고 어업 및 내용 위반 행위 ▲포획 금지기간 및 체장위반 수산자원 포획 행위가 중점단속 대상이다. 군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어업을 위해 수산자원보호가 매우 중요하다”며 “불법행위에 대한 지도·단속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어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태안/뉴스포탈= skcy21@newsportal.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